평창동계패럴림픽 D-100 '장애인 행복나눔 페스티벌'

난타·밴드공연·한국무용 등 다양한 행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7.11.27 14:4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골프tv=골프티비))

2017111(10).jpg▲ 지난 10월 26일 경기도 이천시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훈련원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대회 국가대표 발대식에서 선수들의 선전을 다짐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행정안전부)
 
‘평창동계패럴림픽 D-100일’을 기념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하나가 되는 문화 경연대회가 열린다.
 
행정안전부는 평창동계패럴림픽 D-100이 되는 오는 12월 1일 춘천시 강원대 백령아트센터에서 범국민적 관심과 축제분위기를 제고하고자 강원도와 공동으로 ‘2017 장애인 행복나눔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 대회에는 전국 17개 자치단체 예선을 통해 선발된 16개 장애인·비장애인 공연팀이 참가한다. 난타와 밴드공연, 한국무용, 합창, 연극, 민요, 사물놀이 등 다양한 장르에 걸쳐 경연대회가 열린다.
 
올해로 3회 째를 맞는 이 행사는 우리나라 전체 인구의 4.8%를 차지하는 249만 명의 장애인들에게 문화경연을 통한 정서함양과 함께 지역사회와 장애인 간의 따뜻한 문화적 소통, 사회적 자립의지 제고를 위해 매년 연말에 개최하고 있다.
 
강원도 자매결연 도시인 일본 돗토리 현, 몽골 튜브도의 장애인 공연단을 비롯해 작년 대회 우승팀인 경남 해림학교 드림팀의 축하공연도 펼쳐진다.
 
평창동계패럴림픽 D-100일을 기념한 ‘수호랑&반다비’ 포토존, 패럴림픽 종목 체험장, 가상현실(VR) 체험존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도 마련된다.
 
행사에는 시·도 공연단을 비롯해 최문순 강원도지사, 심보균 행안부 차관, 장석준 한국자원봉사협의회 상임대표 등이 참석해 장애인 문화마당을 마련한다.
 
윤종인 지방자치분권실장은 “본 행사는 정부기관, 자원봉사단체, 기업의 사회공헌, 재능기부 등이 합쳐 만들어진 전국 규모의 유일한 장애인 문화경연·소통의 장”이라며 본 행사가 평창동계올림픽은 물론 동계패럴림픽에 전 국민의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1860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평창동계패럴림픽 D-100 '장애인 행복나눔 페스티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