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분 좋은날? 박인비 5개월만에 남편이 캐디로 출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30 17:4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박2222.jpg

 

박인비프로는 제주시 세인트포 골프&리조트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주삼다수마스터스 1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2개로 4언더파 68타를 적어냈다. 

10번홀 부터 출발한 박인비프로는 15번(파5), 16번(파3), 18번(파4)홀에서 버디를 챙겼고, 후반부에도 세 개의 버디를 추가해 기분 좋게 첫 라운드를 마쳤다. 





태그

전체댓글 0

  • 5799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기분 좋은날? 박인비 5개월만에 남편이 캐디로 출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