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하나, 마지막 18홀에서 3억7500만원 차지하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09 20:3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장하나 챔피언.jpg

 

국내 프로골프 최고 우승 상금이 걸린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에서 장하나 선수가 짜릿한 역전 우승을 차지해 상금 3억 7천5백만 원을 차지했다

 

인천 스카이72 골프장 오션코스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마지막 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1개로 2언더파를 쳤다.

 

장하나는 지난해 4월 KLPGA 챔피언십 우승 이후 1년 반 만에 우승을 추가하며 KLPGA 투어 통산 11승째를 기록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950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장하나, 마지막 18홀에서 3억7500만원 차지하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