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뇌와 힘의 대결로 시작되는 마스터스

두뇌의 디샘보 힘의 캡카 마스터스 1라운드 공동선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12 15:4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디샘보기사.jpg

12일(한국 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의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파72·7475야드)에서 열린 올 시즌 첫 남자 프로 골프(PGA) 투어 메이저 대회인 마스터스 1라운드에서 괴짜골퍼 브라이슨 디샘보(Bryson DeChambeau,미국)와 힘의 제왕 브룩스 캡카(Brooke Koepka,미국)가 공동 선두로 리더보드에 이름을 올렸다.


이날 보기없이 버디만 6개를 잡으며 선두를 달리던 캡카의 경기는 완벽했다. 2017년과 .2018년 US오픈 우승과 PGA챔피온쉽 우승등 메이져대회에 강한 모습을 보였던 캡카의 마스터스 1라운드는 우승으로 가는 첫단추를 잘 끼운것이라 할 수 있다.

이에 물리학도로서 괴짜골퍼로 불리는 디샘보는 14번홀까지 4언더파로 선두를 쫒다 15번과 16번홀 연속버디를 잡으며 6언더파 66타로 공동선두로 메이져대회 우승에 첫 걸음을 내딛었다.  


한편 유일한 한국인으로 출전한 김시우는 샷감은 좋았지만 퍼터의 난조로 버디를 4개나 잡았지만 더블보기와 보기2개를 범해 이븐파로 공동 29위에 만족해야 했다.  




전체댓글 0

  • 012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두뇌와 힘의 대결로 시작되는 마스터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