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유일 PGA 투어 ‘더 CJ컵’ 바람을 이겨내고 선전한 한국 선수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10.21 17:3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김시우와 강성훈.jpg
 


 
브룩스 켑카(28·미국)는 제주도 클럽 나인브릿지(파72/7196야드)에서 열린 더 CJ컵(총상금 950만달러) 4라운드에서 마지막홀에서 낚은 이글 1개와 버디 8개, 보기 2개를 묶어 10타를 줄이고 제2회 CJ컵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한국 선수 중에는 김시우(23·CJ대한통운)가 공동23위(7언더파 281타)로 제일 좋은 성적을 냈다. 강성훈(31·CJ대한통운)은 공동29위, 임성재(20·CJ대한통운)와 맹동섭(31)은 공동 41위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5770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내 유일 PGA 투어 ‘더 CJ컵’ 바람을 이겨내고 선전한 한국 선수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